2024.06.14 (금)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21.6℃
  • 맑음서울 22.3℃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1.5℃
  • 안개울산 19.3℃
  • 맑음광주 22.1℃
  • 박무부산 21.0℃
  • 맑음고창 17.9℃
  • 구름조금제주 21.8℃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9.1℃
  • 맑음강진군 19.0℃
  • 맑음경주시 18.0℃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회

시흥시 "예비 엄마입니다..." 임신 공무원 배려할 통화 연결음 도입

 

[광흥타임즈 = 조수제 기자] 시흥시는 민원인에게 통화 상대방이 임신 공무원임을 알려주는 통화 연결음을 도입한다. 이는 최근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폭언 및 폭행 사례가 증가함에 따라 임신한 공무원을 보호하고, 출산 친화적인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된 조치다.

 

민원인이 임신한 공무원에게 전화를 걸면 “지금 응대하는 직원은 아기를 가진 예비 엄마입니다....(중략) 예비 엄마인 직원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존중과 배려를 부탁드립니다.

 

”라는 내용의 통화 연결음이 송출된다. 이를 통해 폭언과 욕설을 방지하고, 전화 예절을 독려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따라서 시흥시에 근무하는 임신 공무원이라면 누구나 통화 연결음을 신청하고 변경할 수 있어, 악성 민원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도영 시흥시 정보통신과장은 “시대적인 상황에 맞는 통화 연결음 운영을 통해, 임신 중인 공무원에 대한 존중과 배려의 문화를 만들어 민원 행정서비스가 한 단계 향상되고, 직원들의 전화 스트레스가 감소하는 계기가 마련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